남구보건소, 가을철 발열성질환 감염병 예방 `총력전` > 포항뉴스

본문 바로가기
포항소식구인구직광고

포항뉴스

남구보건소, 가을철 발열성질환 감염병 예방 `총력전`

작성일
2018-10-02 09:04:46
작성자
관리자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지원 등 읍면동 순회 결핵검진 실시


포항시 남구보건소는 1일 시청에서 브리핑을 갖고, 가을철 발열성 질환 예방 수칙과 어린이 인플루엔자 국가예방접종 지원 확대, 노인결핵검진 시범사업 등 시에서 현재 추진 중인 감염병관리사업에 대해 설명했다.

가을철 대표적 발열성 질환에는 진드기매개감염병, 렙토스피라증, 신증후군출혈열이 있으며 진드기 및 설치류를 매개로 하거나 오염된 물 등을 통해 전파된다. 
이들 감염병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야외 활동시 긴팔, 긴바지를 착용하고 피부 노출을 최소화하며 야외활동 후 샤워나 목욕을 하고 속옷과 작업복 등은 바로 세탁해야 한다.  
특히 감기와 유사한 증상(고열, 두통 등)이나 가피가 있을 경우 즉시 의료기관을 방문하여 진료를 받아야 한다.
인플루엔자 국가예방접종 지원사업의 경우, 만 6개월 이상 12세 이하 어린이는 포항시 위탁 의료기관(77개소)에서 9월 11일부터 2019년 4월 30일까지 무료 예방접종을 실시하고 있다. 
올해는 대상 범위가 12세까지로 확대돼 포항시에는 5만7559명의 어린이가 지원받게 됐다.
만 75세 이상 어르신은 예방접종은 10월 2일부터, 만 65세 이상 어르신은 10월 11부터 관내 인플루엔자 위탁 의료기관(189개소)에서 접종을 시작해 올해 11월 15일까지 접종을 받으면 된다.
또한 포항시는 65세 이상 노인 인구가 많고 폐결핵 신환자 발생률이 높아 2018년 노인결핵검진 시범지역으로 선정, 올해 8월 중순부터 위탁검진기관인 대한결핵협회가 지역사회 기반 찾아가는 결핵검진 서비스를 수행하고 있다. 
동검진차량으로 읍면동을 순회하면서 만 65세 이상 어르신과 노인의료복지시설 생활자를 대상으로 흉부X-선 검사, 유소견자의 경우 객담검사도 진행하여 결핵환자를 조기발견하고 감염 전파를 차단한다. 
박혜경 소장은 "포항시 남·북구보건소는 어린이와 어르신의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노인결핵 조기검진, 손씻기와 기침예절 실천 등의 감염병 예방교육을 통해 감염병에 대한 사전 예방과 시민건강 향상에 앞장서고 있다"며 "대상이 되는 시민분들도 시기에 맞춰 지원 혜택을 받아 건강한 생활 영위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경북신문)